• 최종편집 2024-02-22(목)
 
2024.02.07. 이모빌리티협의회 간담회 (16).jpg
<사진=원주시>

 

[디지털강원] 원주시와 (사)강원이모빌리티산업협회(회장 한우현)는 지난 7일 시청 7층 회의실에서 자동차부품 및 이모빌리티 기업의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원주시-강원이모빌리티산업협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원강수 원주시장과 강원이모빌리티산업협회 21개 회원사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부품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기업지원 및 정책 방향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참가기업들은 산업단지 정주요건 개선, 자동차산업 관련 동종 기업 유치 및 입주 지원, 미래차산업 전환을 위한 R&D 및 지원체계 구축 등을 요청했다.

 

한편, 원주시는 부품기업의 미래차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국비 120억 포함 총 336억 원을 투입하여 한라대학교 부지 내에 미래차 부품 고도화를 위한 지원센터를 구축하고 있다.

 

또한, 자동차부품 수출기업 해외마케팅 지원을 위한 사업비를 확대하고, 7월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는 원주미래산업진흥원을 통해 지역 주력산업과 미래이모빌리티 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지역 경제의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자동차부품 및 이모빌리티 기업의 미래차 전환에 필요한 지원 시책 마련에 심혈을 기울이겠다.”라며, “지역의 인재가 오래 머물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고 산업단지 입지요건을 개선하여 자동차부품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반을 조성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029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원주시·강원이모빌리티산업협회, 자동차부품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